인젠트-스펜오컴 합병, 토탈 SW기업 기반 확보
Name관리자Date2016-07-01Hit360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콤텍시스템의 SW중심 계열사인 인젠트와 스펜오컴이 1일자로 합병, 통합법인인 인젠트(대표 정성기)로 새로이 출발한다. 

인젠트는 업무를 효과적으로 통합해 고객사의 경쟁력을 향상시키는 통합 사용자환경(UI)솔루션인 아이웍스(iWorks), 다양한 대내외 채널을 통합, 일관성 있는 정보를 채널에 제공하는 멀티채널아키텍처(MCA)솔루션인 아이게이트(iGate), 클라우드 기반의 SaaS 전자도서관 솔루션인 라이베카(Libeka)를 제공해왔다.

스펜오컴은 보안과 대용량처리에 탁월한 성능이 있어 국내 은행권과 통신3사 문서관리분야에  납품된 전자문서 통합관리솔루션인 엑스톰(Xtorm)을 제공해왔다.

양사는 합병을 통해 기존 솔루션에 대한 금융, 통신기업, 공공기관, 일반기업 등 다양한 산업분야와 글로벌시장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할 기회를 만들었다.

또한 솔루션 융합을 통해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와 같은 신기술 기반의 신제품 개발을 기대할 수 있어, 소프트웨어 통합 패키지분야에서 토탈 소프트웨어 기업으로서 사업기반을 확고히 해 장기적으로 상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인젠트 정성기 대표는 이번 합병으로 “인젠트는 명실상부한 솔루션전문기업 입지를 굳히는 가운데, 고객에게 고품질의 다양한 기술제공은 물론 든든한 사업의 조력자로서 신뢰를 공고히 하게 되었다.”라고 덧붙였다.

동사는 향후에도 전자문서 관련 요소기술솔루션, UI 등 솔루션 다변화를 위한 인수합병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참고기사: http://www.ddaily.co.kr/news/article.html?no=138841

All rights reserved 2017 © INZENT Inc.